† 찬미 예수님::: 구미 원평교회에 오시는 모든이에게 주님의 사랑과 평화가 함께하시길 빕니다:::
"무엇이든지 그가 시키는 대로 하여라." (요한 2,5)
Catholic Community Portal

다해 

  


68   1/5

 내용보기

작성자


마르티노

제목


5월은 성모성월 입니다
교회는 해마다 5월을 성모 성월로 지낸다.
성모님의 삶을 더욱 자주 묵상하면서 그분의 모범을 본받고자 하는
것이다. 따라서 교회는 이 5월에 성모님과 관련한 다양한 행사를
거행한다.

성모 성월은 중세 때부터 시작되었다. 로마의 사제 필립보 네리 성인은
젊은이들에게 5월 내내 성모님께 꽃을 바치며 찬미의 노래를 부르게 했다는 기록도 있다.
이탈리아에서 시작된 이러한 신심은 19세기 중엽에는
유럽 전역으로 확산되었다.


특히 1854년 비오 9세 교황이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원죄 없으신 잉태’
를 선포한 뒤 성모 신심을 북돋우는 행사는 더욱 적극적으로 거행되기
시작하였다. 바오로 6세 교황과 요한 바오로 2세 교황은 마리아 신심이
그분의 기적이나 발현에 치우치지 말고 교회의 공적인 가르침 안에서
올바르게 이루어져야 한다고 여러 차례 강조하였다. 마리아에 대한
주요 교의는, 평생 동정녀이시며 하느님의 어머니이시고, 또한 원죄에
물들지 않으셨으며 지상 생애의 여정을 마치시고 승천하셨다는 것이다.



성모 성월을 위하여 교회가 공적으로 정한 예식은 없다. 그러나 전통적
으로 이 성월 동안 성모상 앞에서 함께 묵주 기도를 바치고 또한 하루를
택해 ‘말씀 전례’를 중심으로 ‘성모의 밤’ 행사를 거행해 오고 있다.
성모 신심의 대가인 몽포르의 루도비코 성인은 성모님에 대한 공경이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흠숭을 감소시킨다고 생각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하였다.


성모 신심의 대표적인 조직은 ‘레지오 마리애’다. 1953년 우리나라에 도입된 레지오 마리애는
수많은 교우들에게 성모님의 겸손과 순명과 기도의
삶을 본받게 하면서 봉사와 선교의 길에 헌신하도록 이끌어 오고 있다.
Prev
 6월은 예수성심성월 입니다
마르티노 2019/05/22 273
Next
 사순시기
마르티노 2019/05/22 273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ayz.net

Copyright ⓒ 2004 원평교회 All rights reserved. 주임신부| 오철환(바오로).보좌신부|제현철(베드로)
: (39303)경상북도 구미시 원남로 120 (원평동). Tel: (054) 452-7623(사무실) | Fax: (054) 452-7624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운영자 에게 메일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