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찬미 예수님:::구미 원평 천주교회에 오시는 모든이에게 주님의 사랑과 평화가 함께하시길 빕니다:::
"누가 감히 우리를 그리스도의 사랑에서 떼어 놓을수 있겠습니까?"(로마 8,35)
Catholic Community Portal

가해 

  



마르티노  님의 글입니다.
2018 전국 교구장 주님 부활 대축일 메시지 2018-04-01 07:02:55, 조회 : 647, 추천 : 159

전국 교구장 주교들은 4월 1일 주님 부활 대축일을 맞아 부활 메시지를 발표, 부활하신 주님 빛을 따라 새로운 삶을 향해 나아갈 것을 당부했다. 또한 교구장 주교들은 최근 한국사회에서 일어난 ‘미투(Me Too) 운동’에서 교회 또한 자유로울 수 없다는 것을 상기시키며, 먼저 사제들의 쇄신을 주문했다.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부활하신 주님께 빛을 청하기에 앞서 우리는 잘못을 뉘우치고 용서를 청해야 할 것”이라며 부활을 믿는 우리의 자세도 변화시킬 것을 당부했다. 이어 “일부 사제들의 잘못된 행동으로 약한 이들에게 깊은 상처를 입혔다”며 “착한 목자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닮아 상처를 치유해주어야 할 사제의 본분을 망각한 행태”라고 비판했다.

특히 대전교구장 유흥식 주교는 “지위와 권력을 이용하여 인격에 상처를 주었거나 그로 인해 누군가 교회를 떠나게 했던 모든 죄를 반성하며, 겸손하게 살겠다는 약속을 잊고 섬기기보다 섬김을 받으려 했던 우리 삶을 반성한다”고 전했다. 또한 “부서지고 낮추인 마음을 낮추 아니 보시는 우리 주님, 부활하신 주님의 용서와 자비를 청하며 참다운 변화를 이루어가겠다”고 밝혔다.

원주교구장 조규만 주교와 마산교구장 배기현 주교, 군종교구장 유수일 주교도 미투 운동을 언급하며, 예수의 부활이 우리의 믿음을 굳게 해 회개의 길로 이끌어주길 희망하자고 당부했다.

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는 사제단은 물론 교구민 모두가 회개와 쇄신의 길을 걸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대주교는 근래 교구가 많은 시련을 겪고 있다고 밝히고 “주님께서는 기꺼이 모욕과 모함, 수난과 고통, 죽음을 감내하고 받아들이셨다”면서 “우리도 나에게 주어지는 시련들을 잘 이겨 내고 스스로 쇄신의 길을 걸어가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옛것을 죽이고 회개하여, 주님의 사람으로 다시 태어나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대주교는 오늘날 우리 사회는 예수님께서 보여주신 조건 없는 사랑의 힘이 어느 때보다도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김 대주교는 한국교회가 지내고 있는 평신도 희년을 상기시키며, “우리 교회가 진정으로 평신도 희년을 경축하고 다양하고 풍요롭게 평신도들의 노고를 기억해야 한다”면서 “희년의 정신이 그 본래의 취지에 맞갖게 교회 안에서만이 아니라 사회 안으로 확산되어야 할 것”이라고 기원했다.

이 밖에도 청주교구장 장봉훈 주교와 수원교구장 이용훈 주교는 최근 불거진 낙태죄 폐지 운동을 겨냥해 생명수호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의정부교구장 이기헌 주교는 한반도 평화의 바람이 ‘유리그릇’처럼 쉽게 깨지지 않도록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글을 메일로 보내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제 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20  제9차 세계가정대회 아일랜드 더블린서 열려    마르티노 09-02 11:40 690
1219  전국 교구, 순교자 성월 맞아 다양한 행사 마련    마르티노 09-02 11:38 646
1218  [순교자 성월 기획] 한국교회 무명순교자    마르티노 09-02 11:37 656
1217  지친 몸과 마음 위로해 줄 바닷가와 아름다운 성당    마르티노 07-18 16:55 646
1216  독일전 승리 후 “자연스레 성호 긋게 되더라고요”    마르티노 07-18 16:54 561
1215  워마드가 성체를 모독한 이유는    마르티노 07-18 16:48 564
1214  성체 훼손 사건’ 관련… 성체 성사에 대한 신앙인들의 자세 / 안봉환 신부    마르티노 07-18 16:34 640
1213  예수 성심 성월을 맞아    마르티노 06-08 08:33 652
1212  부활찬송’ 유래와 가사의 의미    마르티노 04-01 07:15 777
1211   성 베네딕도회 왜관 수도원의 ‘밀랍 부활초’    마르티노 04-01 07:13 1025
1210  부활 성야 역사와 전례 구성    마르티노 04-01 07:12 861
1209  부활의 빛 밝히는 부활초    마르티노 04-01 07:10 727
1208  한국ME, 전국 각 교구 ME가족 대회 참석 독려    마르티노 04-01 07:07 733
1207  27일 군위 ‘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공원’ 축복    마르티노 04-01 07:04 657
 2018 전국 교구장 주님 부활 대축일 메시지    마르티노 04-01 07:02 647
   [1] 2 [3][4][5][6][7][8][9][10]..[8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Praise Jesus

Copyright ⓒ 2004 원평교회 All rights reserved. 주임신부| 오철환(바오로).보좌신부|제현철(베드로)
: (39303)경상북도 구미시 원남로 120 (원평동). Tel: (054) 452-7623(사무실) | Fax: (054) 452-7624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운영자 에게 메일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