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으로 이사람은 하느님의 아드님이셨다."(마르코15,39)
Catholic Community Portal

다해 

  

전체 방문자수: 264847

오늘 방문자수: 10

오늘 페이지뷰: 375

어제 방문자수: 44

어제 페이지뷰: 1363

최고 방문자수: 658

총DB사용량 :8.21 MB
전체게시판 : 37 개
전체게시물 : 2460 개
총 코 멘 트 : 256 개
 공지사항 

3월은 성요셉 성월 입니다 (2019/02/28)

교회는 한국 교회의 수호자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배필 성 요셉 대축일(3월 19일)이 있는 3월을 ‘성 요셉 성월’로 정하고, 예수님의 아버지이신 의로운 사람 성 요셉을 기억하며 기도한다.


     예수님의 양아버지인 요셉에 관한 내용은 마태오 복음 1-2장, 루가 복음 1-2장의 예수 탄생 이야기와 루가 복음 4장 22절에 있다. 이에 따르면, 요셉은 다윗 왕가의 후손이고, 요셉 가문의 본고장은 유다의 베들레헴이며, 요셉은 갈릴래아의 나자렛으로 이사하여 목수 일을 하고 있었고, 이미 의인으로 존경받고 있었다.


     1870년 비오 9세 교황이 성 요셉을 교회의 수호 성인으로 선포하였으며, 레오 13세 교황은 성가정의 보호자인 그를 가장의 모범으로 선포하면서 성인들 가운데 성모님 다음 자리로 올리셨다. 요셉에게 붙여진 ‘노동자의 수호자’란 칭호는 베네딕토 15세 교황이 부여하였고, 비오 11세 교황은 ‘사회 정의의 수호자’로, 또 비오 12세 교황은 5월 1일을 ‘노동자 성 요셉’ 기념일로 정하였다.


     성 요셉은 드러나지 않는 가운데 성가정의 가장으로 가족을 부양하고 이끌었으며, 아기 예수님을 정성껏 양육하였다. 성 요셉은 특히 임종하는 이의 수호 성인이기도 하다. 성 요셉 성월을 맞이하여 우리는 의인이며 믿는 이의 모범인 성 요셉의 덕을 기리고 본받도록 노력하고, 특히 임종 때에 지켜 주실 것을 기도하여야 할 것이다.


     교회는 이 달에 특별히 성 요셉 성월 기도를 바친다.

[2018/12/25] 성탄시기 
[2018/11/30] 대림시기 
[2018/10/31] 11월은 위령성월 입니다 

 

     자유 게시판

 

   주님 세례 축일까지 강생의 신비 기념 2018/12/25
   성탄 유래와 의미 2018/12/25
   전국 교구장 성탄 메시지 2018/12/25
   스페인 산티아고 도보순례 동행 취재기 (하) 새... 2018/12/04
   스페인 산티아고 도보순례 동행 취재기 (상) 뻬... 2018/12/04
   대림, 구세주 기다리는 기쁨과 희망의 시기 2018/12/04
   2019년 전국 교구장 사목교서 해설 2018/12/04

 


소리매일미사
  <요셉은 주님의 천사가 명령한 대로 하였다.>†마태 1,16.18-21.24ㄱ
    
   
16 야곱은 마리아의 남편 요셉을 낳았는데, 마리아에게서 그리스도라고 불리는 예수님께서 태어나셨다. ...18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이렇게 탄생하셨다. 그분의 어머니 마리아가 요셉과 약혼하였는데, 그들이 같이 살기 전에 마리아가 성령으로 말미암아 잉태한 사실이 드러났다. ...24 잠에서 깨어난 요셉은 주님의 천사가 명령한 대로 아내를 맞아들였다. ...

     레지오 게시판

 

   하늘의문Co.월례회(2019년3월1일제337차) 2019/02/27
   쁘레시디움설립인가신청서 2019/02/13
   하늘의문Co.월례회(2019년2월1일제336차) 2019/01/27
   하늘의문Co.간부간담회 2019/01/18
   2019년도Co.활동지침서 2019/01/03
   2018년도하늘의문Co.결산회계감사보고서 2018/12/31
   하늘의문Co.월례회(2019년1월4일제335차) 2018/12/31

 

  "선교와 냉담교우 초대"를 위한 기도  

○ '만민에게 복음을 선포하라' 하신주님!
    아직 당신을 알지 못하는 이들과
    당신을 믿고 세례를 받았으나 교회를 떠나 있는
    형제자매들을  생각하며 기도하나이다.

●  한 마음 한 뜻으로  여기모인 저희들은
    선한 의지로 하느님을 찾는 이들과
    하느님을 모르고서 세상을 살아가는 이들에게
    희망과 구원의 기쁜소식을 전하며,
    여러 가지 이유로 교회를 떠난 모든 이들에게는
    용서와 화해의 손길을 건네고자 하나이다.

○   '길 잃은 양 한 마리를 찾아 나서는 목자'이신 주님!
     저희가 그리스도를 본받고 그리스도의 말씀에 따라
     한 영혼을 구원하는데
     저희의 모든것을 아낌없이 바칠 수 있는
     용기와 힘을 주소서.

●   저희가 부족하오나
     언제나 주님의 말씀에 따라 살아가게 하시고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에 충실하게 하시며,
     모두가 성령 안에 하나 되고
     지혜와 말씀의 은사로 무장하여
     적극적으로 선교를 실천할 은헤를 주소서.

◎  사랑과 자비가 충만하신 주님!
     비오니 당신을 모르는 이들에게
     진리의 빛을 밝혀 주시고,
     냉담 교우들의 아픔과 상처를 어루만져 주시어
     그들이 당신 품안에서 기쁨과 평화를 누리게 하소서.

○   루르드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님,

●   저희 교구를 위하여 빌어주소서.

○   성 이윤일 요한과 한국의 모든 성인과 복자들이여,

●   저희 교구를 위하여 빌어주소서.

◎ 아멘










  

   본당 갤러리
 
367차 ME 주말과정 참...

원평성당 레지오 마리아 ...

원평성당 레지오 마리아 ...

원평성당 레지오 마리아 ...
검색
+현재접속자+

3월 축일 (18)

  이승진 로마노 (01일)

  조형래 마리노 (01일)

  정종옥 비신자 (02일)

  이종용 비신자 (04일)

  최준환 비신자 (11일)

  홍성구 요셉 (12일)

  티나 크리스티나 (13일)

  김정숙 마틸다 (14일)

  김건수 이사악 (15일)

  곽광흔 자카리아 (15일)

  이믿음 젤뚜르다 (17일)

  공상욱 요셉 (19일)

  요셉 요셉 (19일)

  교리신학원 요셉 (19일)

  서재용 요셉 (19일)

  임성훈 요셉 (19일)

  정창영 요셉 (19일)

  김윤호 비신자 (27일)

 축하드립니다. *^^*

새 식구(0명)

Copyright ⓒ 2004 원평교회 All rights reserved. 주임신부| 오철환(바오로).보좌신부| 제현철(베드로)
: (39303)경상북도 구미시 원남로 120 (원평동) Tel: (054) 452-7623(사무실) | Fax: (054) 452-7624
:::오시는 길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운영자 에게 메일보내기:::

성경검색